대전 성남동 임대주택 99가구 9월 입주 추진

월 임대료 3만8000~5만4000원

대전시는 도시재생사업 진행과정에서 발생한 철거 세입자 등 저소득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지은 동구 성남동 순환형 임대주택에 대해 9월 입주를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.

성남동 순환형 임대주택은 100억원을 들여 2417㎡의 터에 지하 1층, 지상 9층, 1개 동 99가구로 건립됐다. 21㎡형 83가구·22㎡형 4가구·27㎡형 6가구·29㎡형 6가구 등이다.

입주자격 1순위는 무주택 철거 세입자, 2순위는 공공주택특별법에 의한 영구임대주택 입주자로 기초생활수급자·국가유공자·한부모가족·장애인 등이다.
 
16~22일 입주신청 접수

임대보증금은 면적에 따라 191만~270만원, 월 임대료는 3만8000~5만4000원이다. 1순위 철거세입자 입주자 모집 공고는 시와 구청·도시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오는 16일부터 22일까지 각 구청 도시과에서 입주 신청을 받고, 1순위 모집이 끝난 뒤 남는 가구가 있으면 2순위 모집 공고할 계획이다.

시는 성남동 순환형 임대주택을 시작으로 인동 244가구(2017년 6월 준공), 중구 오류동 215가구(2018년 7월 준공)를 순차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.

이 기사를 읽으니

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

등록
0 / 100 bytes